가은통합총동창회
Skip to content
26회(1959년 졸업)
  26회 게시판     

3월의 생각

조회 수 108 추천 수 0 2018.02.23 15:59:41

삶이란 몸을 입고 영혼이 사는 것



우리의 삶에 있어 영혼의 작용은 드물지 않게 노출된다. 예를 들어 피카소(Pablo Picasso;1881-1973)는 초등학교 시절 이미 그림에 관한 한 그의 아버지를 능가했다. 그의 아버지가 미술 전문 교수였는데도 말이다. 이런 일은 피카소의 영혼이 특출했기 때문에 가능했을 것이다. 흔히 천재들은 그의 영혼의 힘이 발휘되는 법이다. 영웅이란 존재도 그 내면에 잠재하고 있는 영혼의 힘에 의해 그토록 위대할 수 있는 것이다.


우리에게는 영혼이 있다. 그리고 그것은 짐승의 영혼보다 뛰어난 존재일 것이다. 이에 대해 조금 얘기하자. 짐승에게 영혼이 있는가? 일단 있다고 하자(있을 것이다). 그런데 짐승의 영혼은 사람의 영혼에 비해 무엇이 다를까?

 피아노를 생각해보자. 훌륭한 연주 소리가 들린다. 이때 그 훌륭함의 이유를 생각해보자. 어째서 피아노 소리가 그토록 훌륭한가? 이는 피아노 치는 사람 때문일 것이다. 물론 피아노라는 악기도 중요하다. 하지만 핵심은 연주 능력이다.


짐승과 사람의 관계도 이와 같다. 그 영혼 자체가 다른 것이다. 개가 인간의 뇌에 들어섰다고 했을 때 과연 인간만큼 뇌를 잘 사용할 수 있을까? 어림없는 일이다. 개의 영혼은 개의 뇌를 조종할 능력이 있을 뿐이다. 인간은 인간의 뇌를 조종할 능력이 있다.

 

 소크라테스의 영혼은 그의 뇌를 능가할 것이 틀림없다. 그래서 성인이다. 성인이 고작 뇌의 작용을 일컫는 것이겠는가? 예수나 공자 또는 우리의 부모나 자식도 그 영혼을 지칭하는 것이지 몸이나 뇌를 말하는 것은 아니다. 뇌나 몸은 영혼의 소유물일 뿐이다.


 "개는 뼈다귀를 쫓고 호랑이는 사람을 쫓는다"는 말이 있다. 이는 실체가 무엇인가를 비유한 것이다. 영혼이 실체이고 몸은 부속물에 지나지 않는다.

 그러니 우리의 삶은 몸이 사는 것이 아니고 몸을 가지고 영혼이 사는 것이라고 봐야 하지 않겠는가? 우리의 영혼은 얼마나 훌륭한 영혼일까? 이것이 인생에 있어 가장 중요한 질문이다.




- ‘명상인문학’ 중에서 (김승호 지음) -

                                                     주역학자.작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가은초넷 운영과 관련하여 공지 드립니다 [1] 관리자 2014-05-15 5763
154 8월의 생각 김형태 2018-07-30 14
153 7월의 생각 김형태 2018-06-28 29
152 6월의 생각 김형태 2018-05-31 44
151 5월의 생각 김형태 2018-04-30 50
150 4월의 생각 김형태 2018-03-29 83
» 3월의 생각 김형태 2018-02-23 108
148 2월의 생각 김형태 2018-01-18 120
147 1월의 생각 김형태 2018-01-02 115
146 12월의 생각 김형태 2017-11-30 139
145 11월의 생각 김형태 2017-11-01 219
144 10월의 생각 김형태 2017-09-29 221
143 9월의 생각 김형태 2017-08-30 261
142 8월의 생각 김형태 2017-07-28 274
141 7월의 생각 김형태 2017-06-30 266
140 6월의 생각 김형태 2017-05-31 323
139 월악산 정선달 2017-05-20 437
138 5월의 생각 김형태 2017-04-28 422
137 4월의 생각 김형태 2017-03-31 418
136 남씨 문경시종회 남두원 2017-03-02 567
135 3월의 생각 김형태 2017-02-28 447

상호: 가은통합초등학교 총동창회 / 주소: 경상북도 문경시 가은읍 가은로 129 가은초등학교 총동창회 사무실
TEL : 054-572-3793 / E-MAIL: cwjong20@hanmail.net
COPYRIGHTS @ 가은통합초등학교 총동창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