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은통합총동창회
Skip to content
33회(1966년 졸업)
  33회 게시판     

앞으로 세 걸음, 뒤로 세 걸음

조회 수 188 추천 수 0 2018.01.13 11:53:36


 

어떤 상인이 장사를 끝내고
집으로 돌아가는 길에 한 스님과 함께 걷게 되었다.

적막한 산길을 말동무 삼아 걸으면서 스님이 말했다.

 

"이렇게 함께 길을 가는 것도 큰 인연이니
 내 그대에게 인생을 살아가는 데
 꼭 필요한 지혜의 말을 일러 주리다."

"지혜의 말이오?"
"그렇소 참을 수 없을만큼 화가 날 때는
 꼭 이 말을 생각한 후에 행동하시오."

 

"대체 무슨 말입니까?"

"앞으로 세 걸음 걸으며 생각하고
 뒤로 세 걸음 물러나 생각하라.
 성이 날 때는 반드시 이 말을 생각하시오
 그러면 큰 화를 면할 것이오."

상인은 스님의 그 말을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며 집으로 향했다


집에 도착했을 때는 밤이 사뭇 깊었다

그런데 방문 앞에 웬 신발이
두 켤레가 나란히 놓여있는 것이 아닌가!

하나는 아내의 신발
다른 하나는 하얀 남자 고무신이었다.
창에 구멍을 내고 들여다 보니
아내는 까까머리 중을 꼬옥 껴안고 잠이 들어 있었다.

 

상인은 화가 불처럼 치밀어 올라
부엌으로 가서 식칼을 가지고 뛰어 나왔다.
막 방문을 들어서려는 순간 스님의 말이 생각났다.

상인이 씨근덕거리며 스님의 그 말을 외면서
왔다갔다 하는 소리에..
아내가 깨어 밖으로 나오며 반갑게 맞이했다

 

이윽고 중도 뛰따라 나오며
"형부 오랫만에 뵙습니다." 하며 인사를 하는 것이 아닌가
 까까머리 중은 바로 상인의 처제였던 것이다

 

상인은 칼을 내 던지며
스님이 들려 준 말을 다시 한 번 외쳤다.

"앞으로 세 걸음 걸으며 생각하고
 뒤로 세 걸음 물러나 생각하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하계동창회 file 박 재 선 2014-04-30 20622
231 정상군 자녀 혼사일안내 file 박재선 2018-10-03 77
230 부고 [1] 사지막골 2018-09-15 102
229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고향지킴이 2018-09-14 63
228 제29차 총동창회 및 제33회 졸업생 동창회 고향지킴이 2018-06-27 196
227 하계동창회 고향지킴이 2018-06-12 211
226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고향지킴이 2018-05-28 199
225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고향지킴이 2018-05-19 173
224 감사의 인사 김인철 2018-04-29 135
223 가은초등 총동창회 및 33회동기 모임 고향지킴이 2018-04-28 168
222 김인철 장남 혼사일 안내 file 박재선 2018-04-12 152
221 김종화 장녀 혼사일 file 박재선 2018-03-15 189
220 부고 [1] 사지막골 2018-02-10 295
219 부고 [1] 고향지킴이 2018-01-27 253
218 그시절 그때 ! file 박재선 2018-01-17 241
» 앞으로 세 걸음, 뒤로 세 걸음 박재선 2018-01-13 188
216 근하신년 file 박재선 2018-01-02 176
215 부고 고향지킴이 2017-12-24 211
214 부 고 file 박재선 2017-12-24 195
213 비오는 아침 박재선 2017-12-24 162
212 한해의 끝자락 앞에서 . . . . . 박재선 2017-12-19 161

상호: 가은통합초등학교 총동창회 / 주소: 경상북도 문경시 가은읍 가은로 129 가은초등학교 총동창회 사무실
TEL : 054-572-3793 / E-MAIL: cwjong20@hanmail.net
COPYRIGHTS @ 가은통합초등학교 총동창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