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은통합총동창회
Skip to content
26회(1959년 졸업)
  26회 게시판     

새재

조회 수 80 추천 수 0 2019.02.27 19:46:12

새재

 

이경림

 

 

칠흑의 새재를 넘어 보고야 알았다

 

한 재가 얼마나 많은 골짜기를 품고 있는지

골짜기들은 또 얼마나 깊은 어둠을 품고 있는지

새들도 넘지 못한다는 재를 칭칭 감으며 낡은 승용차가

위태롭게 내려갈 때

골골의 어둠이 노랗게 언 달을 밀어 올리고

한 치 앞의 벼랑이 시간을 자꾸 헛바퀴 돌릴 때

우리는 생사의 경계 위에 선 아버지를 보았다

온 산에 슬픔이 달빛처럼 번지고 있었다

 

누구였는지 문득 넋 없는 사람처럼

재 아래 어른거리는 어린 날을 끄집어냈다

바람나 재 넘어간 옥자 얘기 구랑리에서 떼죽음 당한

어느 一家의 얘기,

육이오 때, 목숨 걸고 재를 넘겨준 가복의 애기며

난리통에 관문 속 어느 골짜기에 묻히신 증조부 얘기를

두서없이 중얼댔지만

두려움보다 재는 높고 슬픔보다 길이 더 휘어

끝내 우리는 말을 잃었다

 

그러나 누군들 몰랐으리

그 모두 한 재가 토해낸 한숨이라는걸

그 숨으로 깊어진 골짜기라는걸

그것이 밀어올린 봉우리라는 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가은초넷 운영과 관련하여 공지 드립니다 [1] 관리자 2014-05-15 6869
163 선유동천 별빛기행 남정곤 2019-07-30 34
162 3월의 생각 김형태 2019-03-04 71
» 새재 시인 2019-02-27 80
160 2월의 생각 김형태 2019-02-01 81
159 1월의 생각 김형태 2019-01-02 84
158 12월의 생각 김형태 2018-11-30 105
157 11월의 생각 김형태 2018-11-01 98
156 10월의 생각 김형태 2018-10-01 109
155 9월의 생각 김형태 2018-08-31 130
154 8월의 생각 김형태 2018-07-30 137
153 7월의 생각 김형태 2018-06-28 144
152 6월의 생각 김형태 2018-05-31 160
151 5월의 생각 김형태 2018-04-30 166
150 4월의 생각 김형태 2018-03-29 203
149 3월의 생각 김형태 2018-02-23 238
148 2월의 생각 김형태 2018-01-18 227
147 1월의 생각 김형태 2018-01-02 230
146 12월의 생각 김형태 2017-11-30 264
145 11월의 생각 김형태 2017-11-01 401
144 10월의 생각 김형태 2017-09-29 414

상호: 가은통합초등학교 총동창회 / 주소: 경상북도 문경시 가은읍 가은로 129 가은초등학교 총동창회 사무실
TEL : 054-572-3793 / E-MAIL: cwjong20@hanmail.net
COPYRIGHTS @ 가은통합초등학교 총동창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