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은통합총동창회
Skip to content
    재구미산악회
조회 수 238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은행장 거시기 만지기

 

젊은 여자가 은행에 거액을 맏기는데

은행장이 깜작놀라

접견을 하며 물었다

 

이엄청난 거액을 어떻게 모으셨습니까 

은행장이 궁금해서 물었다

“땄어요.”

27515E33522A9C5D191879

 

“그럼 정선 카지노에서?”

“아뇨. 그냥 사람들과 내기를 해서요.”

은행장의 눈이 휘둥그래졌다.

“내기를 해서 그렇게 많은 돈을요?”

그녀가 말했다.

“은행장님도 한번 해 보실래요?”

“?”

제가 내일아침

 10시에 여기 다시 올게요.

그때 은행장님 바지안에 고환이 정상적으로 붙어 있으면

제가 3천만 원을 드리고 그 대신 내일 아침에 붙어 있지

않거나 보이지 않으면 저에게 3천만 원을 주셔야 돼요.”

엉뚱하기 짝이 없는 말에 은행장은 좀 이상했지만

젊은 여자 제안에 흥미도 있고

당연히 이길 자신이 있었기 때문에

선뜻 내기에 응했다.

“좋습니다"!

 

 

2242C838522A9C93326EF6

 

여자가 돌아간 뒤

 마음이 조금 불안해진 은행장은

계속해서 자신의 고환을 확인했다. 퇴근하는 차안에서도,

집에 도착해서도 확인했다. 또 밥 먹으면서도 확인했고,

잠들기 전에도 고환부터 확인하고

잠들었다.ㅋㅋ~

 

 

23699038522A9D8F192E02

 

아침 10시가 되자

어제의 그녀가 두 남자와 함께

은행에 나타났다.

여자와 함께 자리에 앉은 남자는 변호사였다.

또 한 남자는 뒤쪽 벽 앞에 조용히 서 있었다.

은행장은 돈 많은 여자가 경호원을 두었으려니 하고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다.

드디어 여자가 입을 열었다.

 

 

2751803B522A9DDF1F7977

“자, 여기 3천만원이 준비되었어요.

그 전에 당신의 고환을 직접 확인할게요.”

은행장이 일어서서 문을 걸어 잠근 다음 바지를 벗고

팬티도 내렸다.

여자가 천천히 손을 내밀어 은행장의 거시기를 만지며 고환을  보고 나서

이윽고 확신에 찬 어조로 말했다.

“좋아요. 당신이 이겼어요. 여기 돈 있어요.”

 

그러자 벽 앞에 서 있던 남자가 벽에다가

머리를 쿵쿵 부딪치기 시작했다.

 

.

 

.

***이남자는 은행장 거시시를 여자가 만지면 1억을 주기로 했다***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Next ›
/ 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상호: 가은통합초등학교 총동창회 / 주소: 경상북도 문경시 가은읍 가은로 129 가은초등학교 총동창회 사무실
TEL : 054-572-3793 / E-MAIL: cwjong20@hanmail.net
COPYRIGHTS @ 가은통합초등학교 총동창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